김보라 안성시장, "시민이익과 시민중심을 위해 중단없는 안성 발전에 매진하겠다" 강조

(안성)차우열 기자() | Posted : August 10, 2022, 20:20 | Updated : August 10, 2022, 20:20

김보라 안성시장이 10일 언론브리핑을 열고 공약사항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안성시]

김보라 안성시장은 10일 “혁신 2기 안성시는 시민이익과 시민중심에 시정 방향을 두고 중단없는 안성발전에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시장은 이날 오전 안성시청에서 ‘민선 8기 공약사항 언론 브리핑’을 열고 “민선 8기는 혁신 1기였던 민선 7기를 이어받아서 진행하는 혁신 2기”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시장은 이어 "안성시 민선 8기 시정 운영 방향의 핵심은 '시민이익과 시민중심'이다"라고 설명했다.
 
김 시장은 또 “경기 안성, 용인, 이천 반도체 클러스터가 국정과제로 선정됐다”며 “안성시는 반도체 인력 육성 센터와 소부장 기업들을 유치해서 반도체 산업을 집중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김 시장은 아울러 “안성시민들과 함께 호수 관광도시를 만들기 위해 고삼, 금강, 청룡, 칠곡, 연설 등 5개 호수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며 “호수 관광 벨트와 연계한 관광 레저 산업을 육성하겠다”고 했다.
 
김 시장은 특히 “더 이상 난개발이 진행되지 않도록 계획적인 도시 개발 통해 개발이익이 안성시에 머무르도록 하겠다”며 “균형 있는 발전을 위해 시민 공모 방식을 통해 안성도시공사 설립을 하겠다”고 언급했다.
 
김 시장은 그러면서 원도심 공동화 방지를 위해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마스터플랜을 수립하고 활성화를 위한 사업들을 꾸준히 진행토록 하겠다”며 “안성역 개통에 따른 역세권 개발 준비와 동부권의 주거나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상업·주거·물류가 복합적으로 있는 대규모 복합물류 단지 개발, 건지지구 개발사업 등을 병행 추진한다”고 덧붙였다.
 
김 시장은 이와 함께 “2100만평의 중첩 규제를 해소해 공도 인구 10만명의 명품 도시로 조성하겠다”고 부언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의 언론브리핑 모습 [사진=안성시]

김 시장은 더불어 민선8기 핵심공약사업은 △경제가 발전하는 안성(11건), △소득이 증가하는 안성(14건), △시민이 주인인 안성(15건), △교통이 편리한 안성(11건), △쾌적하고 안전한 안성(9건), △문화와 쉼이 있는 안성(15건), △교육이 즐거운 안성(10건), △함께 사는 따뜻한 안성(17건) 등 8대 추진전략에 따른 102개 사업을 꼽으며 이를 통해 ‘더불어 사는 풍요로운 안성’을 조성해 나갈 방침“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김 시장은 이밖에 △안성역 개통 및 역세권 개발계획 수립, △전 시민 무상교통 단계별 시행, △산부인과‧공공산후조리원‧소아전담병동 개설, △공도, 인구 10만명 명품도시 조성, △동안성 체육센터 건립, △안성 도시공사설립(시민공모 사업방식 도입), △시민 제안사업 예산 200억 확대편성, △동부권 K-한류문화 콘텐츠밸리 조성의 성공적인 추진을 다짐한다”고 했다.
 
김 시장은 끝으로 “민선7기는 시민과 함께 변화와 혁신의 기초를 튼튼히 다지는 시간이었다”며 “2년의 성과를 바탕으로 향후 민선8기에도 변화와 혁신의 바람을 이어 가겠다”고 약속했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