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부터 수도권·충남서 비···천둥에 돌풍까지

최송희 기자() | Posted : June 15, 2022, 19:50 | Updated : June 15, 2022, 19:50

내일(16일) 수도권 지역 비 쏟아져 [사진=연합뉴스] 

15일 제주를 제외한 전국 곳곳에서 비가 내렸다.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쏟아진 비는 16일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15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남 내륙과 경남 내륙은 이날 저녁 수도권·충남·전북·충북은 16일 오전, 강원내륙·강원산지·경북은 16일 오후까지 비가 내린다. 특히 경기 남부와 충남 북부에는 16일 새벽까지 비구름이 발달하며 시간당 20㎜ 내외의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전체 강수량은 15일 내린 양까지 포함해 경기 남부·충남 북부 5~40㎜, 수도권·강원내륙·강원산지·충청(충남 북부 제외)·전북·경북·전남 내륙·경남 내륙 5~20㎜로 예상된다. 

16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고 최대 40㎜ 안팎 비가 올 예정. 돌풍과 천둥·번개까지 동반할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15~19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24~29도일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 도시 최저·최고기온은 서울·울산 18도와 27도, 인천 17도와 24도, 대전·광주 19도와 27도, 대구 18도와 29도, 부산 19도와 26도일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이 기대된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