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건' '스펀지밥' 티빙서 본다…파라마운트+ 브랜드관 6월 16일 론칭

최송희 기자() | Posted : May 24, 2022, 11:18 | Updated : May 24, 2022, 11:18

[사진=파라마운트, 티빙]

'스타트렉' '미션 임파서블' 등으로 국내 관객들에게도 단단한 팬층을 가진 파라마운트+(파라마운트 플러스)가 토종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티빙과 만난다. 브랜드관 오픈부터 콘텐츠 교류, 오리지널 콘텐츠 공동 투자 등 플랫폼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방위적 협력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티빙 측은 5월 24일 "내달 16일 티빙에서 파라마운트+ 브랜드관을 선보인다. 티빙 베이직 요금제 이상 이용자라면 추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파라마운트+ 브랜드관에서는 최신 라인업과 독점 콘텐츠를 최초로 공개한다.

주요 공개작인 스티븐 스필버그가 앰블린 텔레비전의 저스틴 팔비, 대릴 프랭크와 343 인더스트리의 키키 울프킬과 함께 제작에 참여한 Xbox 게임 원작 블록버스터 시리즈 '헤일로'를 비롯해 '슈퍼 펌프드: 우버 전쟁', '옐로우재킷', '메이어 오브 킹스타운', '1883' 등을 국내 최초로 만날 수 있다.

이 외에도 영화 '미션 임파서블', '탑건', '트랜스포머', '대부', '포레스트 검프' 등 파라마운트 픽쳐스의 대표작들은 물론 'CSI', 'NCIS' 등의 CBS 인기 시리즈, '스폰지밥'과 같은 니켈로디언의 개성 넘치는 애니메이션과 코메디 센트럴의 '사우스파크', MTV의 영 어덜트 시리즈 및 쇼타임의 다양한 작품까지 모두 만나볼 수 있어 더욱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국시장을 아시아 진출의 첫 교두보로 선택한 파라마운트+는 티빙과 '파라마운트+ 브랜드관' 론칭을 시작으로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방위적 협력을 확장할 예정이다. 지난 2월 파라마운트+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욘더'를 시작으로 총 7편의 티빙 오리지널에 공동 투자하여 글로벌에 선보인다는 계획을 밝힌바.

티빙의 양지을 대표는 "국내 대표 온라인동영상서비스 티빙의 독보적인 오리지널 콘텐츠와 파라마운트+의 방대한 콘텐츠가 더해져 더욱 탄탄한 라이브러리를 구축했다. 앞으로 티빙과 파라마운트+와의 전방위적 협력을 통해 티빙의 강력한 콘텐츠 경쟁력이 국내를 넘어 글로벌로 도약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파라마운트의 아시아 비즈니스 및 스트리밍 서비스를 총괄하고 있는 박이범 대표는 "파라마운트의 글로벌 스트리밍 사업이 확장하고 있는 시기에 티빙과의 동반관계를 통해 아시아 최초로 한국에 파라마운트+를 런칭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파라마운트+는 고전 할리우드 명작 및 TV 시리즈부터 한국 오리지널을 포함한 파라마운트+의 오리지널, 티빙과 함께 제작하는 콘텐츠까지, 많은 사람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작품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